해피페이퍼, 박인만 에세이 ‘다시 태어나도 제 부모님이 돼 주실 수 있나요?’ 출간
상태바
해피페이퍼, 박인만 에세이 ‘다시 태어나도 제 부모님이 돼 주실 수 있나요?’ 출간
  • 김도문 기자
  • 승인 2020.07.08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시 태어나도 제 부모님이 돼 주실 수 있나요?
다시 태어나도 제 부모님이 돼 주실 수 있나요?

[서평전문지_모먼트 = 김도문 기자] 해피페이퍼가 효도를 주제로 한 박인만 작가의 첫 에세이 ‘다시 태어나도 제 부모님이 돼 주실 수 있나요?’를 출간했다.

‘당신의 부재가 나의 현실이 된 이제야 당신의 말이 들리는 저를 용서해주십시오. 하지만 당신의 그 견딤 때문에 얼마나 많은 이들이 행복한 꿈을 마음껏 꿀 수 있었고 얼마나 많은 이들이 자신의 길을 찾아갈 수 있었는지 꼭 말해드리고 싶습니다.’

‘다시 태어나도 제 부모님이 돼 주실 수 있나요?’는 7년간 암 투병하신 아버지, 16년간 모신 치매 걸린 장모님, 16년째 거동이 힘드신 어머니를 돌본 기간의 이야기를 솔직하고 짙은 감성으로 고백했다.

작가 박인만은 61살이 되기까지 36년간 사회생활을 했다. 여덟 번 전직, 여섯 번 이직하며 치열하게 살았다. 현재는 포스코 ICT에서 근무하고 있으며 정년퇴임을 앞두고 있다.

그는 “이제까지 살면서 가장 잘한 일은, 바쁘고 치열하게 사는 중에도 부모님이 아들인 자신을 기다리는 것을 당연하게 여기지 않은 일”이라고 말한다. 이어 작가는 “부귀영화를 드리는 효도보다 자식의 일상을 부모님의 일상에 공유해 드리는 것이 부모님과 헤어지기 전에 할 수 있는 최선이라는 사실을 나누고 싶어 이 책을 세상에 내놓을 용기를 냈다”고 강조한다.

효도라는 말의 무게에 눌려 부모님께 무엇을 해드려야 할지 난감해하는 사람들과 진정한 효도는 무엇인지, 어디서부터 어떻게 시작해야 하는지를 고민하는 사람들을 위한 책 ‘다시 태어나도 제 부모님이 돼 주실 수 있나요?’는 7월 7일에 출간되며 현재 전 인터넷 서점에서 예약 판매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문가 서평] '청소년을 위한 경제학 에세이' - ‘경제’라는 단어가 낯선 당신에게 권하는 책
  • 제7회 국제무형유산영상축제, 개막식 공연 내용 및 사회자 확정
  • [전이음의 책 톺아보기] 아름다운 업데이트, ‘돈지랄의 기쁨과 슬픔’
  • [전문가 서평] ‘몸에도 미니멀리즘’ - 내 몸에 실천하는 무소유
  • 비즈니스북스, ‘나는 무조건 성공하는 사업만 한다’ 출간
  • 좋은땅출판사, ‘다독임’ 출간